Language Service: English
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평일: 7:00AM ~ 10:00 PM
주말: 7:00AM ~ 8:00 PM

뉴스

개솔린 가격 인하 전망 '희박'

관리자 | 2013.02.27 00:22 | 조회 3758
한 달 전에는 갤런당 3.31달러였던 개솔린가격이 현재(26일 기준) 갤런당 3.78달러로 무려 47센트나 껑충 뛰어올라 운전자들을 불안하게 할 뿐 아니라 소비심리도 위축시키고 있어 상반기 경기 회복에 그림자를 드리우고 있다고 애틀랜타비즈니스크로니클지(ABC)가 보도했다.

현재 메트로 애틀랜타 일대 개솔린 평균 가격은 애틀랜타개스프라이스닷컴(AtlantaGasPrices.com)에 따르면 갤런당 3.79달러로 1주일전 3.70달러보다 9센트 상승하는 등 연일 인상되고 있다. 전국 평균 개솔린 가격도 3.72달러로 1개월전 3.30달러보다 크게 상승했다. 문제는 개솔린 가격이 향후 최소 몇주간은 다시 내릴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는 것. 전국 자동차협회(AAA)의 제시카 브레이디 회장은 “전국 4개 주에서는 이미 개솔린 평균 가격이 갤런당 4달러를 넘어섰고 4달러 돌파를 몇센트 차이로 바로 목전에 둔 주들도 여러 곳”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메트로 일대에서 가장 저렴하게 주유를 할 수 있는 개스 스테이션은 스톤마운틴 4420 Rockbridge Rd에 소재한 CITGO 주유소로 갤런당 3.57달러에 개솔린을 공급하고 있다. 

출처:: 애틀란타 조선일보 http://www.atlantachosun.com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개(1/1페이지)
뉴스
현대 운전 학교 제공 (애틀랜타 소식)